국가들이 국경을 폐쇄함에 따라, 불안하고 취약한 세계 일부 지역에서 감시받지 않고 국제 경계선을 넘어 쏟아져 나오는 사람들이 급증하면서, 그 곳에서 바이러스가 무분별하게 퍼지는 것에 대한 경고가 촉발되었다.


3월, 15만 명 이상의 아프가니스탄 사람들이 코로나바이러스에 의해 최악의 피해를 입은 나라들 중 하나인 이란에서 자발적으로 돌아왔다. 매일 수천 명이 더 도착한다.


남아시아에서 가장 큰 피해를 입은 파키스탄에서도 최근 수만 명이 돌아왔다. 관리들은 항상 다공성적이고 종종 무법천지였던 국경을 가로지르는 이 전례 없는 움직임을 통제하기 위해 고군분투하고 있다.


지금까지, 아프가니스탄은 423건의 감염과 14명의 사망을 보고하는 등 심각한 타격을 받은 국가들 중 하나가 아니지만, 이러한 유입은 훨씬 더 높은 전염률에 대한 우려를 불러일으켰다.


싱가포르 국립대학의 세계적 보건 및 분쟁학 부교수 나타샤 하워드는 "국경을 넘어온 감염자의 수가 증가함에 따라 발병 건수와 사망자의 수가 크게 증가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만약 우리가 미국, 스페인, 이탈리아에서 보듯이, 폭발적으로 증가하는 사례가 있다면, 전쟁으로 파괴되고 피폐해진 아프가니스탄의 건강 체계는 완전히 압도될 것이다.


압둘 마에즈 모하마디와 그의 가족은 8년 동안 이란에 있었다. 그러나 자신이 일하던 건설회사 사장이 월급 지급을 중단한 뒤 아내와 형제, 그리고 한 살배기 아들을 모아 집으로 향했다.


모하마디 씨는 이란에서 일자리를 잃은 후 탈레반이 장악하고 있는 아프가니스탄 마을로 돌아가고 있다. 이번 주 그들은 이슬람 콸라 국경에서 불법 이민자로 헤라트로 건너갔고, 보건 시설이 없는 탈레반이 통제하는 마을로 돌아갈 것이다.


모하마디씨는 "코로나19의 이란 상황은 매우 위험하고 나는 사건을 인정할 곳이 없다고 들었다"고 말했다.


이 국경을 넘는 곳에는 어느 쪽에도 검역소가 없다. 도 당국이 기초 건강검진을 하고 있지만 인원수에 압도당하고 있다.


코로나19 진단 키트가 부족하고 테스트 받는 사람들은 5일이 걸린다. 그리고 그 때쯤이면 그들은 이미 그들의 마을로 떠났을 것이다.


모하메드씨는 그가 마을에 돌아오자마자 돈을 벌어야 할 것이라고 말하지만, 그는 그들이 예방 조치를 취해야 할 것이라는 것을 알고 있다.


그는 "잠에서 깨어났을 때 손빨래를 해야 하고, 하루에 세 번 이를 닦아야 하며, 집단모임을 피해야 하며, 이웃 지역으로 여행하고 음식을 잘 조리해야 한다"고 말한다.


이란과 아프가니스탄의 이슬람 콸라 국경에서 초보적인 견제가 있다. 유엔의 일부인 국제이주기구는 아프가니스탄으로 다시 건너가는 가장 취약한 사람들을 위해 인도주의적 지원을 제공하기 위해 센터를 설립했다.


헤라트주 아지즈 아마드 라히미 선임 지역 책임자는 증상을 보이는 사람을 보면 지역 병원으로 옮겨진다고 말한다. 그는 지금까지 10명에서 15명의 사람들이 양성반응을 보였다고 말한다.


아프간 정부는 파키스탄이 국경을 폐쇄한 뒤 발이 묶인 아프간인들이 귀국할 수 있도록 파키스탄 당국에 국경 건널목 개방을 요청했다.


당국은 하루에 1000명을 허용하겠다고 밝혔지만, 지난 이틀 동안 2만 명이 참안 국경에서 건넜다고 보도되어 당국은 유효한 문서를 가진 사람만 건널 수 있다는 규정을 포기했다.


아프간 당국은 토르캄에서 14일 동안 4000명의 아프간인을 격리할 계획을 세웠으나 그 숫자에 의해 순식간에 제압되었다고 보도되고 있다. 3일 동안 총 6만 명이 아프가니스탄으로 건너갔다.


그동안 언론에서 널리 공유해온 검증되지 않은 영상에는 아무런 문서도 보여주지 않고 국경을 넘어 돌진하는 사람들의 모습이 담겨 있다.


그리고 이 사람들은 공식적인 검문소를 통과하는 사람들이다. 수년 동안 아프가니스탄과 파키스탄 사이에 불법적인 국경 간 이동이 있었다. 그 숫자는 추적하기가 훨씬 더 어렵다.

  • 네이버 블러그 공유하기
  • 네이버 밴드에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댓글을 달아 주세요